[영어면접의 중요성] 대기업 합격의
기본은 영어면접?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녕하세요~ 여러분의 영어를 책임지는 해마군 입니다.^^
요즘 영어 때문에 스트레스 받는 분 많으시죠?
면접준비 하는 취업준비생 들도 영어 면접 때문에 제일 스트레스가 많다고  하는데요. 이와 관련된 뉴스를 소개 하니, 귀 쫑긋 세우시고 귀 기울여 주세요!



대기업 뚫으려면 '영어면접'부터 넘어라
인크루트 조사, 주요 기업 입사 영어평가 방법 조사

입사선호도가 높은 주요 대기업의 영어평가는 어떻게 이루어지고 있을까.

취업·인사포털 인크루트(1,980원 20 -1.0%)(대표 이광석)는 28일 13개 업종별 상위 10개 기업, 총 130개 주요 대기업(응답기업 106개)을 대상으로 '영어평가 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영어면접과 공인어학성적의 방식이 많이 사용되고 있다고 밝혔다.

영어평가는 크게 공인어학성적 제출, 영어말하기 시험 성적 제출, 영어면접, 자체 영어시험 등으로 나눌 수 있고 대부분 기업들이 한 가지 이상의 방법을 활용하고 있었다.

이 중 가장 많은 기업들이 실시하고 있는 것은 영어면접. 58.5%(62개사)의 기업들이 면접과정에서 직접 영어평가를 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돼 영어평가 방법 중 가장 높은 비율을 보였다.

특히 영어면접을 활용하는 기업은 나날이 늘고 있는 추세다. 인크루트 조사에 따르면 영어면접을 실시하고 있는 비율이 2006년 43.0%에 머물렀던 것이 2007년엔 52.9%로 뛰어올랐고, 올해도 58.5%로 지난해보다 5.6%포인트 증가했다.

토익, 토플 등의 시험성적을 통해 영어능력을 가늠하는 공인어학성적 제출도 56.6%(60개사)의 기업이 실시하고 있었다. 가장 대중적인 영어평가 방법으로 활용돼 왔었기 때문에 현재도 절반이 넘는 기업이 채용과정에서 이를 확인하고 있는 것.

하지만 다른 평가방법을 병행하지 않고 어학성적만을 잣대로 삼는 기업은 17.0%(18개사)에 머물렀다.

영어말하기 시험 성적을 제출(31.1%, 33개사)하는 기업은 최근 들어 확연히 늘어난 모습이다. 영어말하기 시험은 GST(G-TELP Speaking Test), 오픽(OPIc, Oral Proficiency Interview-computer), 토익 스피킹 테스트(Toeic Speaking Test) 등을 통해 실제 말하기 능력을 측정하는 시험.

지난해만 하더라도 CJ(57,900원 100 -0.2%)그룹 등 일부에서만 활용했었지만, 올해 삼성그룹이 오픽과 토익 스피킹테스트를 도입한 것을 비롯, 최근 들어 활용이 부쩍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밖에 자체 영어시험을 활용하는 곳은 6.6%, 영어능력을 평가하지 않는다는 곳은 2.8%였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녕하세요, 해마군입니다. 취업시즌이 슬슬 다가오고 있는데요,
영어면접이 점점 필수화 되고 있는 요즘, 요령을 알아두는 것도 방법이겠죠?
그래서 한가지 소개해 드릴까 해요.

이직을 하는 사람들이 Job Interview 중 피할 수 없는 질문이 하나 있습니다.
“Why did you leave your last job? / Why do you leave your current job?”
매우 평범한 질문이지고, 당연스럽게 물어볼수 밖에 없는 질문같지만,
대답하기 여간 까다로운 게 아닙니다. 거참.. 뭐라 말해야 할지 ^^;;

굉장히 민감한 사항이기도 한 이 질문에 어떻게 대처하는것이 좋을까요?
 
회사의 입장에서 보면, 신중히 숙고한 끝에 자신의 발전을 위해서
이직을 하는 사람을 원하기 마련입니다.

전 직장에 대해서는 긍정적으로 대답하는 것을 잊지 말도록 하고,
이직의 사유로는 “전 직장에서도 좋았지만,
좀더 큰 도전과 변화를 경험하고 싶어서”라고 대답하여,
자신이 긍정적이고, 미래 지향적임을 충분히 표현토록 해야한답니다 ^^

그럼, 올바른 예문을 한번 보여드릴까요?

 

 

Good Answer 1)
I’ve been working in my present job for 3 years as an Assistant Manager.
My continued promotion has been the fastest in the company.
When I first joined the company, a conglomerate,
I had planned to work there for three years and then move on to a smaller company.
I wanted to start off my career with a big company and experience the typical corporate life.
I now feel that I am well equipped to more intensely utilize the experience, knowledge and skills gained.
I feel I can be involved in many more facets of the business in a smaller organization.
I bring to this organization my business connections that I have built up while working for a big multinational brand.

Good Answer 2)
I worked for my last job for 5 years and I was promoted to a managerial position.
It was with a financial services company.
I enjoyed my job there but I felt a strong urge to move into the personnel services of the IT field,
as I have always been interested in the speed of growth of the IT sector.
For this reason I have been up to date with general IT human resource issues.
One thing I’ve noticed was that the personnel changes in the IT field were a lot more frequent than in the financial field.
I believe I would have a lot more opportunities to further develop my skills as an IT personnel expert than in any other field. Basically I wanted something more challenging as a long-term career.

More Questions)
- Why did you quit your job?
- Why are you ready to leave your current job?
- Why are you leaving your present job?
- Why do you want to leave your present job?
- Why do you want to change your job?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녕하세요, 해마군입니다. 비로소 슬슬 취업시즌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요즘은 취업할때, 영어가 정말 중요하죠? 토익은 기본! +알파의 영어면접까지!
영어면접, 생각만 해도 벌벌 떨리신다구요?

외국인과 이야기 하는것부터가 스트레스인데,
그걸로 또 면접까지 봐야한다니.. 무서우시다구요?

사실 누구나 다 그렇게 생각할 법 하다고 봅니다.
토익점수 900점대 만들기도 죽을뻔했는데 이젠 회화까지 하라고? ㅠㅠ
이말이 절로 나오기 마련이죠.

하지만 사람이 죽으라는 법은 없답니다. 이가 없으면 잇몸으로!
회화를 잘 하지 못한다면 요령이라도 익히면 훨씬 수월하겠죠?

신문을 읽다가 스피드 메모리 방문자 여러분들을 위해
'영어면접 잘 보는 요령'에 대한 내용이 있어서 함께 보고자 가져왔답니다.


채용 때 지원자의 외국어 구사능력을 중요하게 평가하는 기업이 증가하고 있다. 서류전형을 완화하는 대신 면접전형을 강화하면서 영어면접이나 영어 말하기 시험을 도입하는 사례도 늘고 있다. 최근 취업포털 잡코리아가 상반기 취업활동을 한 구직자 1014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를 보면, 응답자의 36.7%가 영어면접을 본 경험이 있는 것으로 집계되기도 했다. 영어면접에서 좋은 성적을 내려면 어떤 요령이 필요할까.

우선 질문의 요지를 제대로 파악하지 못했더라도 당황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 긴장감 등으로 인해 질문을 제대로 이해하지 못한 경우, 사과와 함께 정중하게 다시 한번 질문해 달라고 요구하는 것이 낫다.

답변을 할 때에는 복잡한 문장을 구사하려고 애쓰기보다는 간결하고 명확하게 표현하는 것이 좋다. 영어면접의 경우 표현하는 언어가 다르고 어학실력에 대한 평가가 추가되긴 하지만, 지원자의 문제해결 능력이나 발표력·논리력·전문지식 수준 등을 측정한다는 점은 우리말 면접과 크게 다르지 않다. 높은 영어실력을 보여주려고 무리하다가 질문자의 의도에서 벗어난 장황한 답변을 늘어놓아서는 곤란하다.

우리말 사용은 금기다. 영어면접 때는 전공분야의 전문용어를 알려주거나 영어 표현에 도움을 줄 가능성을 피하기 위해 우리말로 질문을 던지기도 한다. 이런 경우에도 우리말로 답변을 하는 지원자는 감점의 대상이 될 수 있다고 인사담당자들은 조언한다. 답변이 어려운 질문을 받았거나 영어 표현법이 생각나지 않는다면 차라리 몸짓 등으로 의사를 전달해 적극성을 표현하는 것이 좋다.

영어면접에 대비하기 위해서는 모의면접을 통해 실전경험을 쌓아둘 필요가 있다. 실제 면접에서 당황해서 한번 실수를 저지르게 되면 긴장감 탓에 이후 답변까지 망치기 일쑤다.

평소 취업박람회 등에서 제공되는 모의면접에 참가해 보거나 취업대비 공부모임 친구들끼리 영어문답을 꾸준히 나눈다면 실전에서 긴장감을 줄일 수 있다.

전공·지원분야에 대한 전문용어를 사전에 미리 익혀두고, 최근 시사문제에 대한 영어식 표현과 개인적 생각을 정리해두는 것도 효과적인 대비책이 된다.

출처 한겨례 기사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안녕하세요. 해머군입니다.

요즘 신입사원 채용시 영어면접을 대두분 시행하고 있다고 합니다.
최근 기사를 보니 60% 이상의 기업들이 영어면접을 시행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됐다고 하는군요.
영어 면접 부담이 되시는게 사실인데요!
영어면접 성공할 수 있는 6가지 방법 알려드릴께요!^^



영어면접 성공할 수 있는 6가지 방법


1.연습만이 살길이다!

부담스러운 영어면접은 반복해서 연습하는게 두려움을 극복하실수 있는 가장 좋은 방법이에요. 면접 시 나올 만한 예상 문제와 함께 거울을 보면서 영어로 말하는 연습을 꾸준히 하도록 하세요!

2. 지원 하실 곳에 정보를 파악하세요!

학연,지연,검색 등  모두 방법을 동원해서 지원하실 곳에 정보를 파악해 두세요. 영어면접에서 어떤 질문이 나올지 예상하기 어렵지만 그래도 꾸준히 나오는 질문이나 영어단어가 있기 때문에 그런 정보들을 놓치지 말고 수집하도록 하세요!


3. 상황 대처능력과 순발력을 키우세요!
 
단순 면접 경우에도 어떤 상황이 닥치더라도 대처할수 있는 능력과 순발력이 필요한대요. 생각지 못한 질문을 받더라도 당황하지 말고 침착하게 답변하도록 하세요.

4. 대답은 간단히!

답변을 할때는 질문 포인트에 맞는 답만 똑소리 나게 답변해 주도록 하세요. 좀더 자세하게 말한다고 지나친 부연설명은 감점 요인이 된다는 것 명심하세요!

5. 당당하게 의사표현을 하세요!

다소 실력이 모자르더라도 적극적으로 임하는 모습은 자신을 돋보이는 방법입니다.

6. 영어 면접에는 영어만!

우리의 소중한 한국말은 영어 면접에는 절대 말해서는 안됩니다! 면접시 한국말 사용은 큰 감점 요인이 된다니 명심하세요!




여러분의 꿈을 향해 노력하시는 모든 문들 세상에 훨훨 꿈이 펼치시기를 기도하겠습니다!
여러분 화이팅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올해부터 수도권 외고 입시에서 영어시험이 IBT수준으로 높아질 가능성이 크다고 합니다. 민족사관고의 1차 서류전형을 통과한 학생의 평균 토플성적이 재작년 IBT 98점에서 지난해 108점으로 상승했다고 하는데요.
따라서 외고나 자립형사립고, 민족사관고, 대입 글로벌전형을 목표로 한다면 IBT를 전략적으로 공부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IBT는 단기간에 점수를 올리기 힘들다는 사실 알고 계시죠?
수능이나 내신위주로 공부하던 학생들이 IBT를 준비하고자 하면 처음 접하는 단어가 많아 당황하기 마련인데요 때문에 기본적으로 IBT수준의 어휘력을 다지는 것이 급선무라 할 수 있습니다.
많은 어휘를 공부해야 하기때문에 처음엔 무척 괴롭고 힘들게 느껴질 수도 있을텐데요
IBT말하기 쓰기를 충분히 공부해 두면 입시뿐만 아니라 영어면접 및 영작시험 등 다양하게 영어구사 능력을 키울 수 있습니다.

그러니 처음엔 좀 힘들더라도 해마학습법을 통해 차근차근 어휘부터 다지면서 공부하면
충분히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을 거라 생각합니다.

오늘도 전국의 모든 수험생 여러분 힘내시구요~
해마군이 항상 여러분을 응원하고 있다는 사실 잊지마세요!!
아자자 화이팅~!!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비회원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