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토익시험을 준비하는 여러분을 위한

토익공부법 엑기스를 전달해 드리려고 합니다.

우선, 토익시험 파트 1에 대한 이야기로 스타트를 끊을까 하는데요,

토익시험 파트 1에서 진짜 실력을 쌓을 수 있는 공부법은 과연 무엇일까요?

 

토익시험에서 파트1은 사진을 미리보고 어느정도 짐작이 가능하고,

긴 문장이나 까다로운 구문이 등장하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어휘나 어구의 학습이 제일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다만, 교과서에서 접해보지 못한 생소한 어휘나 어구들이 종종 등장해

약간 당황할 수도 있는데요, 이럴 때를 대비해 토익 사진 유형을

미리 알고 그에 대비한 어휘나 어구를 공부하는 토익공부법이

훨씬 효과적이랍니다





 *토익시험 파트
1 공부법 키 포인트

A. 어휘의 뜻과 사진을 매치시키자!

 

토익시험 파트1 공부를 할 때는 어휘의 뜻과 사진에서 표현된 모습을

반드시 매치시켜 공부하는 습관을 기르는게 좋습니다.

예를 들어 'lean on' 의 뜻을 '기대다' 라고만 알고 있으면,

테이블 위에 놓여진 책에 팔꿈치를 대고 앉아 있는 모습을

'lean on the books' 라고 표현하는 것이 맞는지 틀리는지...

순간적으로 판단하기아 어려울 수도 있겠지요?

 

그렇기 때문에 파트1에 필요한 어휘나 어구를 공부할 때는

반드시 사진으로 묘사될 때 구체적으로 어떤 행동이나 상황을 말하는 지를

정확하게 파악해야 하는 거죠.

그림이 많이 나와있는 사전이나 영여 사전 같은 것도

많은 도움이 되니 참고하세요~^^

 

B. 사진 문제를 공부할 때는 이렇게~!

 

편소 사진 문제를 공부할 때는 인물이 하는 행동, 인물 묘사,

상태, 인물을 뜻하는 어휘, 일상 사물 등과 같이

카테고리를 나눠 자신이 그 동안 잘 몰랐던

어휘나 어구를 정리하는 것도 방법입니다.

 

1. 인물이 하는 행동

hold, carry (들고있다), reach for(...에 손을 뻗다),

walk along (...을 따라 걷다) 등의 기본적인 어구는 물론

study (...을 자세히 들여다보다), leaf through (...을 대충 훑어보다) 라는

어구들이 나타내는 행동 등을 정확히 파악합니다.

 

 

2. 인물 묘사

그리 자세하게는 필요가 없고,

wear sunglasses(a skirt, pants, a helmet)

정도의 어구를 익히시면 됩니다.

 

 

3. 상태

wear (입고있다) be parked(주차해 있다), be placed(놓여 있다),

be lined up(줄서 있다), be arranged (배열되어 있다),

be stacked (with) (쌓여져 있다) 등

 

 

4. 인물을 뜻하는 여러어휘

pedestrian (보행자), passenger(승객), customer(손님),

flight attendant (비행기 승무원)등

 

 

5. 일상 사물 등

집안이나 사무실, 실험실, 거리 등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것이면 무엇이든지

영어 표현으로 바꾸어 정리하시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foil (알루미늄 호일), paper plate (종이접시), business card (명함) 등

 

 

6. 각종 장소 등

barn (헛간), warehouse (창고), baggage claim (공항의 수하물 찾는 곳),

customs (세관), dock (부두) 등

 

 

7. 위치를 나타내는 어구

beside (...의 옆에), by (...의 옆에), beneath (...의 바로 밑에),

next to (...의 옆에), on the corner of (...의 구석에) 등

 






연일 계속되는 꽃샘추위 속에

기분까지 다시 움츠러들어 조금은 학습 의욕을잃지는 않으셨나요?

이제 3월 중순이 지나가면 따뜻한 날씨가 찾아올텐데요.

여러분의 마음에도 따뜻한 햇살이 가득 비출 거라고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내일은 고3 수험생 여러분들의 3월 모의고사가 시행되는 날이예요!

고3 수험생 여러분들 여유로운 마음가짐으로 첫 번째 모의고사에서

좋은 성적 거둘수 있기를 기원합니다^^

 

혹 문제가 너무어렵다고 하더라도 낙담하지말고 차분하게 정신을 가다듬고

집중해서 풀다보면 문제의 답이 짠 하고 나타날 겁니다^^

고3 수험생 여러분 화이팅~!!




Posted by 해마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어느덧 일주일의 반 수요일이 다가왔네요.
주5일제가 시행되고부터는 한주한주가 정말 빨리 지나가는 기분이예요
시간이 빨리 지나는 기분이라는 것은
그만큼 일도 공부도 열심히 한다는 것이겠죠?

그러고 보니 얼마지나서 2011년 처음으로 진행되는 토익시험이 있죠?
토익시험 준비를 하고 있는 친구들  준비는 잘하고 계신가요?
아무래도 이번 토익시험은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대학생들이 많이 볼 것 같네요
토익 점수의 유무가 이제는 학사 이수처럼 대학 졸업에 기본이 되어 있잖아요~
그래서 대학생들이 방학을 맞은 겨울은 토익학원이
제일 붐비는 계절이라고도 하구요

그만큼 이번 2011년 첫 토익시험은 친구들에게 중요한 시간이겠죠?
이번 토익 시험을 헛되이 보내지 않기 위한 토익시험 준비방법에 대한
몇가지 정보팁을 말해볼께요

아무리 자신 만만하다고 해도
작은 실수 하나가 큰 사건을 만드는 법이잖아요^^
그럼 선생님이 말하는 몇가지 팁을 보고
마지막 순간까지 최선을 다해서 멋진 토익시험성적을 거둬보자구요~~

토익시험을 준비하는 자세

 1. 컨디션 조절
적어도 시험 이틀 전부터는 컨디션조절을 하셔야 합니다.
수면을 충분히 취하셔야 집중력과 리스닝에서 효과를 거둘 수 있습니다.

 2. 시험장 30분전 도착
시험장에는 적어도 30분전에 도착하셔서 그곳의 분위기에 익숙해 질 필요가 있습니다.

아울러, 고시장과 좌석을 미리 확인해두시고 마음을 차분히 하려는 노력이 있어야합니다.

3. 기존에 공부했던 문제 중심의 복습

시험장에 가실 적에는 가능하면 전에 공부하였던 토익 테이프를 귀로 들으면서
가시는것도 나름대로의 도움이 됩니다. 주의할 것은
 새로운 문제를 접하지는 말라는 것! 

4. 틀렸던 문제를 중심으로 학습
시험전의 학습방법으로는 그것이 듣기가 되었든 문법이 되었든
이미 학습했던 문제중에 틀렸던 문제를 중심으로 가볍게 보시는 것이 좋습니다.

 5. 토익시험 사전준비는 확실히
갑자기 시험장에서 당황할만항 여지를 최소화 하셔야합니다.
예를 들어, 필요한 신분증이나 필기도구를 준비 못하시는 분들을
자주 보게 되는데요,

사전에 이러한 준비는 기본으로 하셔야 하겠죠. 

-------------------------------------------------------------------------

 작고 사소한 문제하나라도
시험을 치기전에는 큰 영향을 줄 수 있답니다.
그렇기때문에 시험준비는 항상 철저히 해야 해요

아!!그리고 마지막 팁을 하나 말하자면
화장실을 시험전에 다녀오세요
시험중간에는 그 누구도 퇴실을 하실 수 없으니까요~

그럼 토익시험 치르는 여러분들 모두 좋은 성과 있길 바래요^^


Posted by 해마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토익 영어 시험 만점이라는 근사한 집을 짓기 위해 벽돌을 쌓아 올려요!






오를듯 말듯! 애간장을 태우는 토익 점수!

토익 영어 어휘, 토익 영어 단어를 집중 공략해서 토익 준비를 하자구요~

지난 일요일 11월 28일에 토익 영어 시험이 있었죠?

다들 토익 영어 시험 잘 보고 오셨나요?





오늘은 해마쌤이 여러분들을 위해 토익 영어 공부의 기초를 알려드릴까 합니다.

어떻게 해야 토익 영어 점수가 오를까 고민이시죠?

토익 영어 점수라는 것이 쉽게 어느 순간 확 오르는 것은 아닙니다!

해마쌤이 종종 학생들의 토익 영어 후기를 올려드리곤 하지만

300점 상승 이런건 정말 말그대로 마법같은 이야기일 뿐이랍니다.

 

꾸준한 노력과 열정만이 꾸준하게 토익 영어 점수의 상승곡선을 그릴 수 있는!

최고의 최선의 방법이라는 것을 잊지 말아주세요!

 

그렇다면, 어떻게 토익 영어 점수를 올릴 것인지 이야기 해볼까요?

일단 토익이 벽돌집이라고 생각해볼께요.





근사한 벽돌집이 있습니다.

이 근사한 벽돌집을 짓기위해서는 어떻게 해야할까요?

 

일단 기초공사를 하겠죠?

땅을 평평하게 고르게 해야하기 때문이죠.

하지만 흔들리지 않도록 더욱 더 튼튼하게 하기 위해 철빔을 심게 됩니다.

흔히 말하는 H빔 이라는 철빔인데요!

 

이것을 토익 영어 공부에 비유한다면,

노력, 열정, 끈기, 인내 정도가 되겠네요!



그렇다면 이제 벽을 만들어야겠죠?

벽돌을 차곡차곡 쌓아야 합니다. 틈틈히 시멘트도 발라주어야 하구요.

이 때 주의할 점은 약간 지그재그로 쌓아야 한다는 것.

그래야 서로 힘의 균형이 맞기 때문이죠!

 

중간중간에 시멘트를 발라주는 것은

벽돌과 벽돌을 더욱 더 밀집하게 해주는 효과도 있답니다!

 

그 다음은 지붕을 올리고, 외관을 꾸며줄 소품을 달아주면 집이 완성 됩니다!

 

사실 더욱 더 복잡하고 과학적인 요소가 숨어있지만,

여러분의 이해를 돕기 위해 쉽게 풀어 비유한 것이니 이해해주세요!^^

 

오늘 이야기하려는 토익 영어도 마찬가지 입니다.

토익 영어 시험 만점이라는 집을 짓기 위해서는

아까 말씀드린 것처럼 인내, 노력, 열정, 끈기를 기초삼아서

굳건하게 기둥이 되어야 합니다.



그리고 어휘라는 벽돌을 쌓아올려야 하지요.

한장 한장의 벽돌이 바로 영어에서 "어휘" 가 되는 것입니다.

이 어휘들이 하나하나 쌓아올리면서 서로 연관성을 가지고

서로 유기적인 관계를 가지게 되는 거지요~



그리고 벽돌 중간에 바르게 되는 시멘트는 토익 영어 시험에서 치면

해마학습법, 또는 초스피드 암기비법이라 생각하시면 될 것 같군요!

 

어휘와 어휘를 해마학습법으로,

장기기억하면서 언제든 기억할 수 있도록 준비하는거죠!

 

그리고 이렇게 차곡차곡 쌓아올린 벽돌이라는 어휘가

나중에 토익 영어 시험이라는 커다란 집을 튼튼하게 하는
아주 중요한 재료가 되는거구요!

만약, 이 어휘라는 벽돌이 부실하거나 중간에 소실된다면 어떻게 될까요?

 

과연 토익 영어 시험이라는 이 벽돌집이 튼튼할까요?

 

그래서 기초가 튼튼해야 한다는 것입니다!

기초가 튼튼해야 여러분의 토익 영어 점수도 튼튼하다는 것이지요~




여러분은 어떤 집을 짓고 싶으신가요?

여러분의 꿈을 가득 담을 수 있는 커다란 집을 짓기를 기원합니다!

Posted by 해마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지난 번에 알려드린 토익리스닝 파트 2 공부 방법에 이어
오늘은 파트 3의 진짜 실력 쌓기 공부법에 대해 알려드릴 텐데요~!

토익 리스닝 파트 3,4는 스크립트의 길이도 길고
내용도 길어서 요령이 잘 통하지 않는,
그야 말로 진짜 실력이 요구되는 파트입니다.
그렇다고 많은 문제를 반복적으로 풀기만 하면
점수가 빨리 향상되느냐, 그건 또 아닙니다.
그럼 어떻게 해야 점수가 올라갈까 답답한 수험생들을 위해
파트 3의 공부법을 이제 알려드리겠습니다.

그리고 그에 앞서, 이 파트는 실력이 요구되는 만큼
그리 간단히 점수를 올릴 수 있는 분야는 아니라는 것도
잊지 마시라는 점, 알려드리겠습니다.

우선 파트 3,4는 순수한 듣기 실력 테스트라기보다는
듣기와 독해를 동시에 테스트하는 부분입니다. 
문제지의 질문 정도는 한 눈에 읽고 파악할 수 있을 정도로
익숙해야 하는 거죠.  막히는 어휘가 많다면 따로 정리를 하시는 것은 당연하고요!

파트 3에서 질문을 파악하는 데 시간이 오래 걸리면 그만큼 불리합니다.
여기서 질문을 파악한다는 것은,
질문의 내용을 빨리 안다는 것뿐만이 아니라
질문을 통해 듣기 포인트를 잡아 내고 답의 단서가 되는 부분을
미리 예측하며 기다린다는 뜻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간단히 말해, 질문을 최대한 이용해서 보다 문제를 쉽게 푸는 것이죠!

따라서 질문과 대화 내용, 그리고 답의 단서, 이 셋간의 상관관계를
파악하는 훈련이 필요합니다. 
질문을 보면 거의 기계적으로
미리 어떤 준비를 하고 들어야 할지 파악이 될 정도로 말입니다.
어떤 문제에나 들어맞을 수 있는 공식이 있는 것은 아니지만,
적어도 지금 가지고 있는 능력을 100% 발휘할 수 있을 것임에 틀림 없습니다.
평소 모의고사 등을 푸실 때 다음과 같이 정리하고
확인해 보는 과정을 꼭 해보세요.

 

질문과 선택지

예측해 본 사항들

확인 결과

Q. What does the woman want?
(A) A computer printer
(B) A monitor
(C) Color ink
(D) A keyboard

1. 여자가 하는 말에 단서가

있을 것이다.
2.
선택지로 주어진 사항들이 대화 속에 등장할 것이므로, 함정에 주의해야 한다.

O

Q. Where does this conversation

take place?
(A) At the bank
(B) At a post office
(C) At a hotel
(D) At a car rental agency

대화 중에 단서가 두 개 이상 나올 것이다.

O

Q. When will the bus leave for Miami?
(A) At 2:30
(B) At 3:00
(C) At 3:30
(D) At 4:00

대화 중에 단서가 한번만 나올 것이다. 선택지로 주어진 시간들은 함정으로 등장하는 것이 있을 것이다.

O

Q. What is the man doing?
(A) Fixing a machine
(B) Boarding a train
(C) Buying a bus ticket
(D) Reserving a hotel room

남자의 말에 답의 단서가 나올 것이다.

X



위와 같은 예측과 확인 과정을 통해
확실하게 예측할 수 있는 사항과 그렇지 않은 것들을
가릴 수 있게 되고 질문 파악 능력이 극대화될 것입니다.
질문과 대화의 전개, 그리고 답의 단서가 되는 곳을
꼭 연결해서 정리하세요!

둘째, 백 번을 들어도 어휘를 모르면 이해할 수가 없는 파트입니다!
어휘, 나아가서 어구 중신의 학습이 어느 정도 이루어진 상태가 아니면
점수가 정체 상태일 수 밖에 없습니다. 본인이 파트 3의 절반도
이해하지 못한다는 판단이 드시면, 듣기와 읽기 학습을
반드시 병행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특히 강조 드리고 싶은 것은 어휘 단위의 학습이 아니라
어구 단위의 학습입니다. 잘 모르는 어휘가 나올 때
해당 어휘만 학습하지 마시고, 아예 주변 어구까지 한꺼번에
하나의 의미 단위로 학습하라는 것입니다.

예를 들어, reduce the problem이라는 어구에서
reduce만 학습할 것이 아니라, reduce the problem이라는 어구를
하나의 의미 단위로 이해하는 과정을 꼭 포함해 주세요.
그래야 들리는 속도에 맞추어 이해할 수 있는 능력이 생기게 된답니다.

서두에 말씀 드렸듯이 파트 3,4는
단시간에 확 높은 점수를 올릴 수 있는 분야는 아닙니다.
그러나 위에 정리해 드린 방법대로
어휘와 어구 단위의 이해와 암기,
그리고 문제를 보고 예측하는 훈련을 꾸준히 한다면
어느새 쑥쑥 자라 있는 리스닝 실력과
그에 따른 높은 점수가 보답으로 따라올 것입니다.
당장 막막하고 불안한 마음으로 공부할 것이 아니라
멀리 보고 차분히 실력을 쌓는 것이
영어 공부의 진정한 지름길이라는 사실 잊지 마시구요!

 

드디어 한 해의 한 가운데, 6월이 시작되었죠.
올 해의 지난 반은 마음 먹은 대로 잘 꾸려 왔는지
또 앞으로 남은 반은 어떻게 알차게 보낼 것인지
잘 정리해 보는 시간을 갖는 것도 의미 있을 것 같습니다.
하루 하루 새로운 각오를 다지며
오늘도 힘차게 파이팅 하시기 바랍니다! ^^



Posted by 해마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오늘은 토익시험을 준비하는 여러분을 위한
공부법 엑기스를 전달해 드리려고 합니다.
우선, 파트 1에 대한 이야기로 스타트를 끊을까 하는데요,
파트 1에서 진짜 실력을 쌓을 수 있는 공부법은 과연 무엇일까요?

파트 1은 사진을 미리 보고 어느 정도 짐작이 가능하고,
긴 문장이나 까다로운 구문이 등장하는 것도 아니기 때문에
어휘나 어구의 학습이 제일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다만, 교과서에서 접해보지 못한 생소한 어휘나 어구들이 종종 등장해
약간 당황할 수도 있는데요, 이럴 때를 대비해 토익 사진 유형을
미리 알고 그에 대한 어휘나 어구를 공부하는 것이
훨씬 효과적이랍니다^^

 

                         *파트 1 공부법 키 포인트*                         

A.어휘의 뜻과 사진을 매치시키자!

파트 1 공부를 할 때는 어휘의 뜻과 사진에서 표현된 모습을
반드시 매치시켜 공부하는 습관을 기르는 게 좋습니다.
예를 들어 ‘lean on’의 뜻을 ‘기대다’ 라고만 알고 있으면,
테이블 위에 놓여진 책에 팔꿈치를 대고 앉아 있는 모습을
‘lean on the books’라고 표현하는 것이 맞는지 틀리는지…
순간적으로 판단하기가 어려울 수도 있겠지요?

그렇기 때문에 파트 1에 필요한 어휘나 어구를 공부할 때는
반드시 사진으로 묘사될 때 구체적으로 어떤 행동이나 상황을 말하는 지를
정확하게 파악해야 하는 거죠.
그림이 많이 나와 있는 사전이나 영영 사전 같은 것도
많은 도움이 되니 참고하세요~^^

B.사진 문제를 공부할 때는 이렇게~!

평소 사진 문제를 공부할 때는 인물이 하는 행동, 인물 묘사,
상태, 인물을 뜻하는 어휘, 일상 사물 등과 같이
카테고리를 나눠 자신이 그 동안 잘 몰랐던
어휘나 어구를 정리하는 것도 방법입니다.

1. 인물이 하는 행동

hold, carry (들고 있다), reach for (...에 손을 뻗다),
walk along (...을 따라 걷다) 등의 기본적인 어구는 물론,
study (...을 자세히 들여다보다), leaf through (...을 대충 훑어보다) 라는
어구들이 나타내는 행동 등을 정확히 파악합니다.

2. 인물 묘사

그리 자세하게는 필요가 없고,
wear sunglasses[a skirt, pants, a helmet]
정도의 어구를 익히시면 됩니다.

3. 상태

wear (입고 있다), be parked (주차해 있다), be placed (놓여 있다),
be lined up (줄서 있다), be arranged (배열되어 있다),
 be stacked (with) (쌓여져 있다) 등

4. 인물을 뜻하는 여러 어휘

pedestrian (보행자), passenger (승객), customer (손님),
 flight attendant (비행기 승무원) 등

5. 일상 사물 등

집안이나 사무실, 실험실, 거리 등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것이면 무엇이든지
영어 표현으로 바꾸어 정리하시는 노력이 필요합니다.
foil (알루미늄 호일), paper plate (종이 접시), business cards (명함) 등

6. 각종 장소 등

barn (헛간), warehouse (창고), baggage claim (공항의 수하물 찾는 곳),
customs (세관), dock (부두) 등

7. 위치를 나타내는 어구

beside (...의 옆에), by (...의 옆에), beneath (...의 바로 밑에),
next to (...의 옆에), on the corner of (...의 구석에) 등

                                                                                



한차례 연일 계속되는 빗줄기 속에
기분까지 저기압이 되어 조금은 학습의욕을 잃지는 않으셨나요?
이제 구름 걷히고 쨍쨍한 나날이 계속될 텐데요,
여러분 마음에도 쨍쨍한 햇살이 가득 비출 거라고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오늘의 일기예보~!
‘흐린 날 계속되다 맑음’!!!
언제나 힘 내세요~^^



Posted by 해마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