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마는 하루 아침에 이루어지지 않았다 (Rome was not built in a day)
제가 여러분께 계속해서 당부 드리는 ‘기초의 중요성’을
나타내는 유명한 어구입니다.
지금까지도 그 영광의 이야기가 회자되고 있는 로마대제국도
처음부터 그렇게 대단했던 게 아니라
나라가 세워진 후 수많은 세월 동안 다져지고 다져져서
강력한 힘과 찬란한 문화를 갖게 됐지요.

 

수능, 토익, 공무원 시험을 준비하시는 여러분들,
지문 해석은 대충 되는데, 막상 문제를 풀 때는
겨우 단어 한 두 개의 뜻이 잘 기억 나지 않아서
초조해지고, 아깝게 틀리는 경험 많으실 거예요.

이런 경우도 사실은 제대로 단어의 기초가 되어 있지 않은 경우랍니다.
어렴풋하고 헷갈린다는 건, 실전에서는 모르는 것과 진배 없거든요.

 

그러면 이번엔 기초가 없는 상태에서 꾸준히 토익 보카 강의를 듣고 난 후
이제 영어가 재미있어졌다는 김지영 학생의 경험담을 만나 보실까요~

 
          토익 보카 완강 후 문제 푸는 게 자신있어졌네요. 김지영         

토익시험을 준비하는 학생입니다.
토익 문제를 풀 때 항상 빈칸에 명사 부사 뭐 어떤 맥락의 단어가 들어가는지는
알겠는데, 단어를 제대로 모르니 답을 골라낼 수 가 없었습니다.

또한 영어공부를 꾸준히 한적이 없어서 그런지 기초단어인데도 헷갈리고
뜻이 어렴풋이 생각나는 게 많았습니다. 그러나 토익 보카를 완강하고 나니
토익 문제집에 있는 단어는 거의 알고, 해석도 거의 할 줄 알게 되었습니다.

또한 강의를 들으면서 발음도 정확하게 같이 외우게 되니
외국인이 말하는 단어들이
들려오더라구요! 정말 놀랐습니다. 단어 뜻만 아니라 발음도 정확하게 아는 것이
중요하다는 것을 많이 느꼈습니다.  지금은 처음부터 다시 복습 중입니다.

강의를 듣는 것만으로는 반만 한 것이고
스스로 복습을 꾸준히 해야 100% 효과를 볼 수
있는 것 같습니다. 이젠 아는 단어가 많아져서
비슷한 단어들끼리 연상지어 떠오르기도
하며 어근 접두어를 응용하여 뜻을 추론해 보기도 합니다.
영어에 재미가 붙게 되었습니다.
포기하지 마시고 꾸준히 열심히 하신다면
이보다 좋은 강의는 없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정말 많은 도움을 받고 갑니다~!


                                                                                     



이제 영어에 재미와 자신감이 붙었다는 김지영 학생,
어때요, 부럽지 않으신가요? : )
공부를 재미 있게 할 수 있다면 그보다 더 좋은 게 있을까요?!

김지영 학생이 토익 보카 강의를 끝까지 성실하게 들은 후
영어 공부의 여러 중요한 점을 스스로 느끼고
재미를 느끼는 단계까지 온 것처럼
여러분도 어떤 좋은 교재도, 훌륭한 강의도
끈기를 가지고 들어야 한다는 것 잊지 마시구요!
오늘도 오늘 하루 분량의 최선을 다 하자구요~! : )

 


Posted by 해마쌤

댓글을 달아 주세요